bugs

한발 한발 애써 기어오르는
삶의 고단함을 떠올리며 응원의 에네르기를 쏘려던 찰나
표로롱~ 발랄하게 날라아가버림.

정신차리고 보니…
타인의 취미생활에 의미두기 있기없기?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