유진닷컴 » 2012 » September

Archive for September, 2012

꽃놀이

수동 렌즈라 초점 맞추기가 힘들었는데…

어디에 포커스를 맞춰야 할 지 알 수 없을 때 뭉개지는 경계에서 아름다움을 본다.

한 해를 기대어 달려왔던 다짐이라든가, 의지같은 것들이 경계를 허물고 뭉개져 마음의 우물 속으로 천천히 가라앉는 몽환의 가을.
.
.
.
jan08
.
.
.
jan44
.
.
.
jan31
.
.
.
jan16
.
.
.
jan13
.
.
.

jan18
.
.
.

jan19
.
.
.

jan45